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건국대 HK+사업단, ‘걷기의 모빌리티인문학’ 온라인 진행

2020-09-02 09:47 출처: 건국대학교

건국대 HK+사업단이 걷기의 모빌리티인문학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9월 02일 -- 건국대학교 인문한국플러스(HK+)사업단(단장 신인섭) HK+ 모빌리티 인문교양센터가 2020 모빌리티 인문페어 ‘걷기의 모빌리티인문학’ 영상을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2018년부터 개최된 모빌리티 인문페어는 일반 시민으로부터 큰 호응을 받아왔으나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걷기의 모빌리티인문학’은 총 5차에 걸쳐 촬영한 영상을 일반 시민들에게 온라인으로 공유했다.

△1편 <원주 박경리 문학 기행>은 박경리 옛집과 박경리 문학의 집 △2편 <원주 토지문화관 탐방>은 박경리 문학비와 토지문화관을 이승윤 인천대학교 교수와 함께 탐방했다. △3편 <대림동 중국동포타운 탐방>은 한국외대 임영상 명예교수의 해설로 대림역·하나은행·대림중앙시장·한우리문화센터·서울국제학원의 코스를 둘러봤다. 임찬웅 문화해설사는 상허기념박물관·일감호·유석창 박사의 묘·도정궁 경원당을 중심으로 △4편 <건국대 탐방>과 한성백제박물관·몽촌토성·충헌공 김구 묘역으로 이어지는 △5편 <몽촌토성과 석촌동 백제고분>을 이끌었다.

이번 ‘걷기의 모빌리티인문학’은 사람과 이동성이 만들어낸 여러 장소를 둘러봄으로써 역사·문화·삶에 대해 사유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를 통해 우리 사회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고 지역의 인문학적 가치를 재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주영 HK+ 모빌리티 인문교양센터장은 “코로나19는 물리적 이동과 대면을 제한시키는 반면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온라인상의 교류는 더욱 활발하게 만들었다”며 “이에 발맞춰 HK+ 모빌리티 인문교양센터는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모빌리티 인문학 대중 강좌와 모빌리티 인문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빌리티인문학에 관심이 있는 시민, 학생들 누구나 모빌리티인문학 연구원 유튜브 채널에 접속해 관련 콘텐츠를 볼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